건강기능식품 비타민 오메가3 미네랄順 잘나가

건강기능식품 비타민 오메가3 미네랄順 잘나가

건강기능식품 비타민 오메가3 미네랄順 잘나가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최근 건강기능식품 판매량이 전년 대비 240% 넘게 고성장 했으며, 특히 싱글 비타민과 발포 비타민 제품이 고성장을 견인해 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정보분석기업 닐슨코리아 소매유통조사본부는 최근 3대 할인마트(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를 포함한 전국 403개의 할인마트에서의 건강기능식품 판매 트렌드를 발표했다.

 

▶싱글 비타민, 대형마트 건강기능식품 코너에선 “내가 제일 잘 나가”!

대형마트 내 건강기능식품에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싱글 비타민 카테고리 제품인 것으로 드러났다. 싱글 비타민은 판매량 기준으로 12배나 늘었으며 판매액 기준으로도 21% 상승했다.

멀티비타민 제품류는 판매량 기준으로 28% 늘었지만, 판매액 기준으로는 14% 가량 마이너스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발포 비타민 시장은 아직 타 비타민 시장에 비해 규모는 크게 뒤지지만.

판매량 기준 380%가량 성장했고, 비타피즈, 리베로, 비오라보, 소나 등 신규 브랜드들이 올해 들어 활발히 입점되며 더욱 다양한 브랜드와 제품군으로 대형마트를 찾는 소비자들을 공략하고 있다.

 

▶오메가 3, 글루코사민, 미네랄보다는 비타민이 각광
싱글 미네랄과 글루코사민 제품은 판매량 기준으로 각각 3.8%, 6.8% 성장하는데 그쳤으며 오메가3는 8.5%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다.

오메가3는 작년 판매량 기준(2012년 7월~2013년 6월)으로 멀티비타민 뒤를 이어 여전히 높은 비중(21.1%)을 차지하고 있었지만 올해 싱글 비타민 제품 카테고리가 크게 성장하면서,

비중이 5.7%로 크게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 싱글 미네랄과 글루코사민 제품도 판매량이 줄어들면서,

대형마트 건강기능식품 매장에서는 주로 싱글 비타민과 멀티 비타민 판매 비중(78%)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닐슨코리아 소매유통조사본부 조동희 상무는

“최근 셀프 메디케이션의 열풍으로 인해 건강기능식품 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대형마트에서도 건강기능식품 제품군의 성장률이 두드러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닐슨코리아는 국내 건강기능식품 시장의 질적 발전을 위한 표준화된 판매 데이터를 구축하기 위해 2012년부터 ‘리테일 인덱스 (Retail Index)’를 통해 건강기능식품 판매 데이터를 측정해 오고 있으며 향후에는 전국 2만여개의 약국을 포함한 건강식품 판매 데이터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고 말했다.

attom@heraldcorp.com

 

#출처 : 미주헤럴드경제, heraldk.com

Related Posts:

강황 많은 카레 녹차 오미자 비타민 D 구취해소에 효과적

강황 많은 카레 녹차 오미자 비타민 D 구취해소에 효과적 최근...

얼음정수기와 냉장고 결합

얼음정수기와 냉장고 결합, 얼음정수기냉장고 LG디오스 주목

얼음정수기와 냉장고 결합 얼음정수기냉장고 LG디오스 주목   혼수가전 구입을 위해...

초고가 '원적외선 반신욕기' 1주일만에 조기 매진

초고가 ‘원적외선 반신욕기’ 1주일만에 조기 매진 ‘화제’

초고가 ‘원적외선 반신욕기’ 1주일만에 조기 매진 ‘300달러 상당 배송비 무료’...